환경문제 해결을 주도하는 아시아의 환경허브 환경재단

보도자료

  •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제목 환경재단 ‘제14회 서울환경영화제’ 출품작 2월 10일까지 공모 2017-01-06
첨부파일 : [보도자료] 환경재단 ‘제14회 서울환경영화제’ 출품작 2월 10일까지 공모.doc
첨부파일 : gffis2016_이미지.jpg

환경재단 14회 서울환경영화제출품작 2 10일까지 공모

 

2015년 이후 제작된 작품으로 장르와 길이 상관없이 환경에 관련된 작품 응모 가능

경쟁 부문은 50분 이상의 장편으로 제한탄소배출 줄이기 위해 온라인 출품 권장

국제환경영화경선, 국내환경영화경선으로 나눠 총 6개 부문 2600만원 상금 수여

5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이화여대 ECC 아트하우스 모모 등에서 개최 예정

 

환경재단(대표 최열)이 주최하는 14회 서울환경영화제가 오는 2 10일까지 출품작을 공모한다.

 

출품대상은 2015 1 1일 이후 제작 완료된 작품으로, 길이와 장르에 상관없이 환경을 소재로 다루거나 넓은 의미에서 환경에 관련된 작품이면 출품할 수 있다. , 국제환경영화경선, 한국환경영화경선의 후보작으로 선정되는 영화는 50분 이상의 장편으로 제한한다.

 

출품방법은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온라인 출품신청을 권장한다. 서울환경영화제 홈페이지 (www.gffis.org) 공지사항에서 온라인 출품에 대한 안내를 참고하여 온라인 출품신청, 필름프리웨이 중 한가지 방법을 선택하여 신청 가능하다. 출품 문의는 전화(02-2011-4374)나 메일(gffiskorea@gmail.com)로 하면 된다.

 

경쟁부문은 국내외 환경영화 출품작 가운데 우수작을 선정해 상금을 수여하는 국제환경영화경선과 국내 출품작을 대상으로 하는 한국환경영화경선으로 나누어진다. 상금은 국제환경영화경선 대상 1,000만원, 심사위원 특별상 500만원, 관객상 100만원이 지급되며, 한국환경영화경선 대상 500만원, 우수상 300만원, 관객심사단상 200만원 등 6개 부분 총 2 6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14회 서울환경영화제는 오는 5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이화여대 ECC 아트하우스 모모 및 이화여대 내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부분경쟁을 도입한 국제영화제인 서울환경영화제는 매년 세계 각국의 우수한 환경영화를 발굴하고 소개해 왔다. 지난해 총 111개국 1,341편의 역대 최다 작품이 출품되어 전 세계 영화인들의 높은 관심과 참여를 보여준 바 있다.

 

지난해 국제환경영화경선에서 장편 대상과 관객상을 수상한 <하우 투 체인지 더 월드>(감독: 제리 로스웰)는 영화제 상영 후 은평구, 안산시 등 지자체 및 환경단체에서 영화제와 상영회를 추진하는 등 호응을 이어갔다.

 

이 외에도 심사위원 특별상 <베헤모스>(감독: 자오 리앙), 한국환경영화경선의 대상 <그럼에도 불구하고>(감독: 김영조), 우수상 <핵마피아>(감독: 김환태) 등 다양한 주제를 담고 있는 수상작들이 인간과 자연의 관계를 환기하며 대중의 시선을 끌었다.

(이상 끝)

 

l  서울환경영화제 문의: 심윤정 02-2011-4374 / 010-9404-6346

l  첨부 이미지: 영화제 이미지 1